메뉴보기 search
자료를 소장하고 계신분은 계셔도 ㅋ 꾸준히 ~ 배포 되는 자료가 전혀없네요 ㅎㅎ
역시 드라마,영화.애니 는 그때그때 볼만한거 아니면 보고싶은거 일단 다운받아서 
소장해두는것이 최고....같아요 ㅠ
스트리밍 사이트는 화질도 문제고 요즘 애니사이트 마다 서버 이전 해서 다 망해버렸어요 ... =ㅅ= ;;
화질도.자막도 서버 버퍼링!  
80년도~07년도까지가 제일 잼는 작품이 많은거같아요 ㅎㅎ
어제는 역사, 내일은 일산출장안마수수께끼, 649 오늘은 신의 선물이다. 그래서 오늘을 ‘선물’ 이라 부른다. 공을 차지 않으면 골인은 100%로 부평출장안마불가능하다. 절대 내놓지 부천출장안마못하겠다며 움켜쥐고 있는 것은 없을까? ​정신적으로 강한 사람들은 인생을 살아가는 데 있어서 자신에게 어떤 권리가 있다고 파주출장안마생각하지 않는다. 그러나 이것은 현명한 행동이 김포출장안마아니다. 그렇다고 무작정 감내하라는   말은 아니다. 그것도 철학과 열정이 넘치고, 자신감과 비전으로 똘똘 뭉친 인재들이 넘쳐나야 한다. '친밀함'도 격(格)이 있습니다. 겉으로만 나타나는 표면적 친밀함과 진심어린 마음에서 우러나오는 내면적 하남출장안마친밀함, 그러면서 더욱 잠실출장안마예리하고 통찰력이 있는, 바로 그런 17:56 남자이다. 한 방울의 행운은 한 통의 지혜만큼 가치가 있다. 신촌출장안마 게 계셔도어느 누구든 간에 사람과 사람 사이의 간격을 유지하기란 참 화곡동출장안마힘든것 같다. 하지만...나는 항상 내곁에서 버팀목이되어주는...친구들을 더욱더 사랑한다.... "친구들아 사랑해~그리고 우정 변치말자~" 새끼들이 모두 떠나고 난 뒤 홀로 남은 아빠 가시고기는 돌 틈에 머리를 처박고 죽어버려요. 그래야 그 가까운 사이가 깊어지고 오래갑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늘 새로운 다짐이 필요합니다. 사람이 실제로 체험할 수 있는 인생은 하나 밖에 없지만, 독서는 온갖 인생의 체험을 가르쳐 준다. ​대신, 그들은   자신이 가진 장점에 기반하여 기회를 안양출장안마찾는다. 다음 부턴 옆에 있으면서 위로의 말정도는 해줄수 시흥출장안마있는 그런 사람이 되고 싶어요... 함께 사는 것은 하나의 기술이다. 수원출장안마기술은 삶에서 필수적인 것이다. 말과 행동을 더욱 기술적으로 하도록 노력하라. 연인 사이에서는 "이것으로 이별이요"하는 말이 온갖 말 가운데 가장 슬픈 말인 것처럼 "나는 외롭다"고 하는 이 말은 아마도 인간의 상태를 표현하는 말들 가운데 가장 슬픈 말일 것이다. 때론 지혜롭고 신중한 사람도 엄청난 두려움에 빠질 수 있다네. 힘들어지네요 친구는 "잠깐 계세요" 하더니 몇개 남은 라면을 몽땅 비닐봉지에 싸서 "이거   빈병이예요" 하면서 할머니에게 인천출장안마드리는 것이었습니다. 인생이란 나 자신을 갈고닦는 훈련의 장이고, 실패를 두려워할 필요가 없는 훈련의 장이며, 삶의 서울역출장안마감동을 맛볼 수 있는 훈련의 장이다. 당신과 내가 할 가장 사당출장안마중요한 일은 우리의 집 울타리 안에 있을 것이다. 결혼은 훌륭한 제도지만 난 아직 자료를제도를 받아들일 준비가 되지 수원출장안마않았다. 이같은 차이는 대부분 마음가짐에서 군포출장안마시작된다. 열정은 사람을 현재에 완전히 가둬서 그에게 시간은 매 의정부출장안마순간 :이 단절된 '현재'의 연속이 된다. 사랑의 만남은 무기없는 의왕출장안마만남이다. 덕이 있는 사람은 외롭지 않나니 반드시 이웃이 있다. 만일 어떤   사람이 그가 지니기에는 너무 큰 것을 갖게 수원출장안마되면 재난을 당하게 된다. 꽁꽁얼은 할머니의 얼굴에서 의정부출장안마글썽이는 감사의 눈물을 보았습니다. 내가 좋아하는 일을 천호동출장안마하는 것은 보람이며 행복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366 ???:야...별로다. 다음! new 불도저 2018.01.16 0
17365 그러고 보면 키라나 아스란이나 ...   글쓴이 : 사회제국황제 날짜 : 2016-11-15 (화) 14:51 조회 : 885    키라는 자기는 전 오브의 장군이었고 누나는 오브 수장 ...  아스란은 다 잃고 new 이비누 2018.01.16 0
17364 공범자들 을 보면서 느낀점 한줄   글쓴이 : 야당이쒸부럴… 날짜 : 2017-09-22 (금) 17:53 조회 : 2546    같은 인간이라 생각하고 설명하고 대화 하려고 하면 젖된다. new 커난 2018.01.16 0
17363 고 김주혁 교통사고하니 갑자기 생각나는 분 new 소소한일상 2018.01.16 0
17362 겉옷을 투시하는 안경 new 요리왕 2018.01.16 0
17361 이번분기 볼만한거 있나요?   글쓴이 : 자이신 날짜 : 2016-10-15 (토) 21:38 조회 : 849    저번 분기는 리제로 말고는 딱히 끌리는게 없어서 리제로만 봤는대, 이번분기 재미난거 있으면 추천 부탁드려요~  new 아기삼형제 2018.01.16 0
17360 큰 우주소녀 (WJSN) (성소).gif new 다얀 2018.01.16 0
17359 ‘혹성탈출:종의 전쟁’, 북미 6500만불 오프닝 전망   글쓴이 : godes 날짜 : 2017-07-04 (화) 08:58 조회 : 585    http://entertain.naver.com/movie/topic/read?oid=117&aid=000292 new 왕자가을 2018.01.16 0
17358 많이 졸렸던 배달원 new 술먹고 2018.01.16 0
17357 아다의 신호등은...언제쯤.jpg new 얼짱여사 2018.01.16 0
17356 3대 치유물이었나   글쓴이 : 애니입문하게… 날짜 : 2016-10-15 (토) 23:11 조회 : 1174    보쿠노피코는 알고.. 그 꼬마 여자 4명이 학교에서 지내는건데 화기애애한 학원물인줄 알았으나 사실 좀비랑 사투하는 애니 제목이 new 케이로사 2018.01.16 0
17355 요즘 같은 때 북한군 아침점호 new 까망붓 2018.01.16 0
17354 19년차 소방관 업적.jpg new 불비불명 2018.01.16 0
17353 뭐 그정도 가지고 뭘..... new 투덜이ㅋ 2018.01.16 0
17352 아~~ 바벨 2세 재립.... 되었네요, (네즈미 릴,,)   글쓴이 : 누굴까요네 날짜 : 2016-10-14 (금) 01:17 조회 : 464    네즈미 릴.......... 아~~ 몇일전에 바벨 2세가 재 립 되었네요,,, new 대운스 2018.01.16 0
17351 한번도 안해본 여자 사희 움짤.gif new 야생냥이 2018.01.16 0
17350 저 콜라사고 남은 거스름돈 new 포롱포롱 2018.01.16 0
17349 신과함께   글쓴이 : qkr4719 날짜 : 2017-12-22 (금) 02:20 조회 : 966    이번에 신과함께 영화로 너무 인상깊게봐서 웹툰으로도 보려는데 웹툰도 볼만한가요? new 김성욱 2018.01.16 0
17348 日영화 ‘거장’ 이와이 슌지, 한글로 쓴 김주혁 추도문 new 그류그류22 2018.01.16 0
17347 봉신연의는 구하기가 힘드네요 ㅠㅠ   글쓴이 : finkllhs 날짜 : 2016-10-10 (월) 18:37 조회 : 510    재밌어서 만화책으로는 몇번이나 봤는데 애니로는 더빙판 아니고는 구하기가 힘드네요.... 뭔가 문 new 라이키 2018.01.16 0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877 Next
/ 877
CLOSE